자율협력주행 시대, 국민 아이디어로 앞당긴다..국토부, 공모 결과 발표

룩스뉴스 승인 2020.10.13 13:16 의견 0
12일 국토교통부가 자율협력주행 서비스와 사업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시행한 서비스 아이디어·사업모델 공모전 결과를 발표했다. (자료=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자율주행 시대를 앞두고 국민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자율협력주행 서비스와 사업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시행한 서비스 아이디어·사업모델 공모전 결과를 12일 발표했다.

자율협력주행이란 자율주행차 및 기존 차량이 차량-도로간 협력주행체계(C-ITS), 정밀도로지도 등 인프라와 협력해 안전한 도로주행을 구현하는 기술을 의미한다.

한국교통연구원이 주최하고 자율협력주행 산업발전 협의회가 후원한 이번 공모전에는 총 97팀이 접수해 이중 12팀이 수상했다.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서비스 아이디어는 지난 5월 15일부터 7월 31일까지,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사업모델은 지난 5월 15일부터 6월 15일까지 접수가 진행됐다.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서류 심사, 최종발표 심사를 거쳐 접수된 서비스 아이디어와 사업모델 중 총 12개의 아이디어(서비스 아이디어 8개, 사업모델 4개)가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우수 수상작들은 차량-도로간 협력주행체계(C-ITS) 실증사업과 민간참여형 자율협력주행 시험공간에 시범적용될 예정이다.

윤진환 국토교통부 자동차관리관은 "한국판 뉴딜로 차량-도로간 협력주행체계(C-ITS), 정밀도로지도 등 자율협력주행 인프라를 전국으로 확산할 예정"이라며 "자율협력주행 상용화와 자율협력주행 교통서비스 발굴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룩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